이벤트 대회로 활력 불어넣어  

☆…11월은 국내 대회는 조금 주춤했지만, 자넷리 등 세계 유명 선수들이 이벤트 대회에 모습을 드러내 오랜만에 당구팬들의 시선을 붙잡았다. 특히 자밀라, 낸시랭, 박준형 등 국내 연예인들과 함께 시합을 펼치는 등 당구팬은 물론 일반 대중들에게까지 당구를 좀더 친숙하게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.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<월간당구 2008년 12월호>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이전글 다음글           창닫기